JW중외제약 : 일탈을 통한 치유

INFOMATION

기본 정보
Content JW중외제약 : 일탈을 통한 치유
Year 2013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DESCRIPTION

한지 위에 수묵과 담채, 콜라쥬
Color and collage on Korean paper
紙本淡彩, 拼贴艺术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OPTION

상품 옵션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JW중외제약 : 일탈을 통한 치유 수량증가 수량감소 2013 (  0)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일탈을 통한 치유>, 한지 위에 수묵과 담채콜라주, 91 x 116 cm, 2013


 


[2013 JW중외 제 3회; YOUNG ART AWARD 시상식] 

 

안녕하세요.  

 한국화가 김현정 입니다.

 

오늘은 JW중외그룹에서 주최한 < 제 3회. Young Art Award > 시상식과 JW중외그룹의 JW당진생산단지 현장을 포스팅합니다.

2013. 10. 30 JW중외제약과 (사)서울미술협회에서 주관한 영아트 어워드 시상식에 다녀왔습니다. ^^ 

< 제 3회. Young Art Award >는 

JW중외그룹의 기업이념인 

'생명존중, 글로벌, 친환경'과 나눔 활동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는

JW중외그룹을 주제로 530명의 젊은 예술가들이 참여하였습니다. 


JW중외 학술 복지 재단에서 주최하여, 

2013년10월 30일부터 2013년11월 4일 까지 대학로 홍익아트센터에서 수상작품을 전시했습니다.

순수미술과 미디어아트, 조각 등 화려한 작품들이 설치되면서  다채로운 볼거리로 전시장이 가득했습니다.

특히, 홀트학교 학생들의 작품으로 꾸며진 '장애인 특별전'은 그림을 통해 세상과 소통하는 

진정한 나눔의 의미를 공유하기도 하여 감동이 두배였답니다.

 

이 중에는 저의 작품, <내숭: 낯선 혹은 익숙함>이 <(사)미술협회 이사장 상>을 수상하여 6일간 함께 전시되었습니다.

<내숭: 낮선 혹은 익숙함>은 "일상에서의 일탈, 치유의 감정"이란 테마로 작업하였습니다. ^^

제목 때문에 많이 고민했는데, "투혼"이란 제목이 작품과 잘 어울리는 듯 하여 명명하게 되었습니다.

사람들은 현실에서의 일탈을 위해 게임 공간 속에서 즐기곤 하는데요. 

링거를 맞는 순간에도 게임을 하는 모습을 통하여, 일탈을 통한 치유 :  

'투혼'을 말하고자 하였습니다.


▼ 아래는 시상식에서 수상한 작가분들과 공모전을 이끌어주신 각 분야의 심사위원분들과 

함께 찍은 사진들 입니다.

 

▼ 아래는 사단법인 미술협회 이사장님이신, 이인섭님과 함께 찍은 사진입니다.

 

 

이 후에 2013년12월18일 수상자들을 대상으로 한 JW중외제약의 JW당진수액공장 방문이 있었습니다.
JW중외제약 JW당진생산단지는 지난 2008년 9월 착공 이후 총 1천억원이 투입됐으며,
연면적 42,160㎡으로 약 20개월간의 공사기간과 시운전을 통해 완공됐습니다. 
JW당진생산단지는 일반제제동, 무균제제동, 페넴동 등 총 6개동으로 구성돼 있는 것이 특징입니다.

수액은 한 번 쯤은 맞아봤을만큼 친숙한 편인데요,
수액은 환자의 혈관으로 바로 투여되는 의약품인 만큼 복잡하고 꼼꼼한 공정을 통해 생산합니다. 
하지만 1L 기초수액(5% 포도당)의 보험약가는 1582원이고, 시중 판매하는 생수의 가격과 비슷하거나 낮은 편입니다.
이런 이유 때문에 수액을 제조하는 회사들이 많지않지만
그 중에서 JW중외제약은 그들만의 미션인 "인류의 건강문화에 항상 공헌한다" 를 실천하며 제조하고 있습니다. ^^

 

JW당진생산단지를 방문하면서 수액제조를 위해 거치는 많은 과정들을 보니   

정말 놀라웠고 그들만의 미션을 실천하며 수액제조가 이루어지는 모습이 인상 깊었습니다. ^^

 

▼ 아래는 다른 수상자들과 함께한 당진생산단지투어 사진입니다.


 

 

 

▼ 아래는 다른 수상자들과 함께 찍은 사진들입니다. 


 


 

COPYRIGHT ⓒ 한국화가 김현정, All Rights Reserved.

RECENT VIEWED